'스윙키즈' 오정세, 디테일+변신의 장인..유일한 '사랑꾼' 열연 예고

기사입력 : 2018-11-09 15:50:40
center
[사진=NEW]
[빅데이터뉴스 조아라 기자]
'스윙키즈'에서 대체 불가한 매력을 지닌 배우 오정세가 강병삼 역으로 강렬한 존재감을 선보일 예정이다.

'스윙키즈'는 1951년 거제도 포로수용소, 오직 춤에 대한 열정으로 똘똘 뭉친 오합지졸 댄스단 ‘스윙키즈’의 가슴 뛰는 탄생기를 그린 영화로 극중 오정세는 오합지졸 댄스단의 사랑꾼 강병삼으로 분해 디테일을 살린 완벽한 변신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매 작품 한계 없는 연기력으로 다채로운 캐릭터를 선보여온 오정세가 아내를 찾기 위해 유명해져야 하는 사랑꾼 강병삼 역을 맡아 유쾌하면서도 인간미가 묻어나는 캐릭터를 완성해냈다.

유명세를 얻어 잃어버린 아내를 찾겠다는 각오를 가지고 댄스단에 합류한 강병삼으로 분한 오정세는 디테일을 살린 연기로 대체 불가의 존재감을 발산한다.

특히 아내를 향한 그리움과 아픔을 웃음 속에 감춘 캐릭터를 특유의 인간미 묻어나는 연기로 그려낸 오정세는 온몸을 아끼지 않는 열연을 통해 따뜻한 웃음을 전할 예정.

'스윙키즈'의 강형철 감독은 병삼 캐릭터에 대해 “‘병삼’ 캐릭터를 생각했을 때 자연스럽게, 그리고 당연하다는 듯이 오정세 배우가 떠올랐다. 대사 하나, 눈빛 하나, 몸짓 하나까지 완벽하게 표현해주었다”고 신뢰를 전해 내공 넘치는 연기로 그려질 캐릭터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강병삼 캐릭터를 완벽 소화하기 위해 오정세는 탭댄스는 물론, 상모 돌리기까지 약 6개월 동안 연습에 임했고 촬영 현장에서도 춤에 대한 아이디어를 적극적으로 낼 정도로 심혈을 기울였다.

한편 영화 '스윙키즈'는 다음 달 19일 개봉 예정이다.

조아라 기자 news@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