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망여아 엄마 번개탄 구입 사실 확인, 경찰 "모녀의 추가 행적 추적 중"

기사입력 : 2018-11-06 16:34:54
center
사진=경찰청 SNS
[빅데이터뉴스 조아라 기자]
사망여아 엄마 번개탄 소식이 전해졌다.제주 해안가에서 발견된 시신이 파주에서 온 3살 어린이로 확인된 가운데 경찰이 아직 행방이 묘연한 엄마를 수색 중인 것.

6일 제주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장씨 모녀는 지난달 31일 오후 9시35분쯤 제주국제공항을 통해 도착해 해 오후 10시15분쯤 택시를 이용해 제주시 삼도동의 모텔로 이동했다.

장씨는 다음 날 오후 숙소 근처에 있는 마트에서 번개탄과 부탄가스, 토치, 라이터 등을 구입했다. 이후 2일 오전 2시31분쯤 장씨는 딸과 함께 숙소에서 나와 제주시 용담동 해안으로 이동했다.

이에 폐쇄회로(CC)TV를 통해 모녀의 추가 행적을 추적 중이다.

경찰은 장씨가 지난 1일 오후 숙소 인근 마트에서 번개탄, 부탄가스, 토치, 라이터, 우유 등을 신용카드로 구입한 사실을 확인했다. 이들이 묵었던 숙소 화장실에서는 번개탄을 피운 것으로 추정되는 그을음 자국도 발견됐다.

경찰은 또 장씨가 김포에서 제주로 오는 항공권만 구입했고, 되돌아가는 항공편은 예약하지 않은 사실도 확인했다.

조아라 기자 news@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