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아름, 주특기가 '얼굴 돌려차기'인 태권도 선수...공격적인 경기 스타일로 인기

기사입력 : 2018-09-06 18:38:06
center
사진=고양시제공
[빅데이터뉴스 조아라 기자]
태권도 국가대표 이아름이 세간의 관심을 모았다.이아름은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 태권도 겨루기에서 은메달을 획득했다.

이아름은 선수 시절 전 축구와 태권도를 좋아하며 태권도부가 있는 초등학교에 다니면서 자연히 태권도 선수의 길로 접어들었다.

고교시절 아시아소년선수권 국가대표로 발탁되며 국제대회를 경험한 이아름은 성인이 돼서도 전국체전, 대통령기 등 주요 대회에서 꾸준히 정상권에 들었으나 유독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부진했다

2012년 10월 전국체전 우승 이후 국내외 대회에서 이어진 '1등 행진' 또한 계속해서 이어갈 수 있게 됐다.

172㎝의 키에 평소 체중이 57㎏인 이아름은 자신의 체급인 57㎏급과 몸무게가 같아 감량 없이 경기에 나서도 돼 컨디션 조절이 다른 선수들에 비해 수월한 편이다.

한편 매우 공격적인 경기 스타일로 눈길을 끄는 그는 얼굴 돌려차기가 주특기다.

조아라 기자 news@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